‘제9회 블록체인&인공지능 서밋 마블스 서울 2020’ 행사가 지난 7일 서울 르메르디앙 호텔에서 열렸다.

행사의 마지막 세션에서는 국내 블록체인 협회 및 학회 전문가들이 참석해 ‘코로나19 이후의 블록체인 전망과 전략을 말하다’라는 주제로 패널 토의가 진행됐다.

패널 토의에는 김형주 한국블록체인산업진흥협회 이사장, 최수혁 한국블록체인스타트업협회 회장, 박수용 한국블록체인학회 회장이 참여하고 사회는 김형중 고려대 정보보호대학원 교수가 맡았다.

최수혁 회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 블록체인 기술 발전 방향에 있어 중요한 3가지 요소로 토큰화(생활 속 가치의 변화) DID(개인 프라이버시 문제) 거버넌스(기존 규제 체계의 변화)를 지목했다.

위 3 요소가 자유자재로 사용되고 결합되는 블록체인의 필요성을 강조하며, 탈중앙화된 공동 시스템의 토큰화, 증권형토큰(STO) 시장의 활성화를 전망했다.